기사 메일전송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 제24회 부산국제영화제 ‘올해의 아시아영화인상’ 수상! - 부산국제영화제와도 깊은 인연을 맺어와
  • 기사등록 2019-09-12 01:05:09
기사수정

 



 제24회 부산국제영화제 '올해의 아시아영화인상(The Asian Filmmaker of the year)' 수상자로 아시아를 넘어 세계적인 명성을 떨치고 있는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是枝裕和)이 선정됐다. '올해의 아시아영화인상'은 매해 아시아영화 산업과 문화 발전에 가장 출중한 업적을 남긴 아시아 영화인 및 단체에 수여하는 상이다.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은 2018 칸영화제에서 <어느 가족>(2018)으로 황금종려상을 받으며 명실공히 세계적인 거장의 자리를 확고히 했다.


그는 <아무도 모른다>(2004), <그렇게 아버지가 된다>(2013), <바닷마을 다이어리>(2015), <어느 가족>등 작품마다 ‘가족’을 소재로 시대를 꿰뚫는 통찰력을 선보이며 언론, 평단 그리고 관객들에게 사랑을 받아왔다.


또한, 신작을 발표한 해마다 부산국제영화제를 찾아 관객들과의 만남을 자청해왔을 정도로 감독의 부산국제영화제에 대한 애정은 남다르다.


부산과의 깊은 인연을 맺어온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은 2016년 부산국제영화제에서는 서구 영화에 비해 연대가 부족했던 아시아 영화가 상생할 방법에 대해 허우 샤오시엔, 이창동 감독과 특별 대담을 했고, 그 다음 해에는 아시아영화아카데미(AFA)의 교장을 맡아 아시아 젊은 영화학도들을 직접 지도하기도 했다.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은 아시아 영화계의 향후 발전 방향을 위해 부산국제영화제와 새로운 방법을 모색했을 뿐 아니라 최근 젊은 감독들의 작품 제작에도 참여하며 자신의 영화세계를 넓혀가고 있다.


이에 부산국제영화제는 그의 작품과 영화 인생에 대한 존경과 예우하는 마음으로 ‘올해의 아시아영화인상’을 주기로 했다.


 

▲ 제76회 베니스영화제 개막식 레드카펫



한편 '올해의 아시아영화인상'은 갈라 프레젠테이션 부문에 공식 초청된 <파비안느에 관한 진실>과 관객들이 처음 만나는 자리인 10월 5일(토) 저녁 7시 30분 상영 일정에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에게 수여된다. 


<컬처앤뉴스 - 영화제 소식>




박호선 기자 (cinemaplus@naver.com)

<저작권자 ⓒ 컬처앤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culturennews.com/news/view.php?idx=666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포토뉴스+더보기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6언더그라운드' 기자회견, 언제봐도 멋있는 라이언 레이놀즈
  •  기사 이미지 영화 '6언더그라운드'와 EXO 백현, 하얀머리 너구나?
  •  기사 이미지 영화 '6언더그라운드'와 EXO, 미끈한 복근의 카이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