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춤꾼들의 춤 선생’ 문진수, 격조 있는 무대 ‘연희춤꾼 The 문진수 - 무천舞天’ - 12월 17일 오후 7시 30분 한국문화재단공연장 ‘풍류극장’에서
  • 기사등록 2021-12-01 20:47:03
기사수정

‘춤꾼들의 춤 선생’ 문진수가 12월 17일 오후 7시 30분 한국문화재단공연장 ‘풍류극장’에서 쇠춤·소고춤·설장구·열두발상모춤까지 연희 4종목 전통작품을 재창작 및 재구성한 격조 있는 무대 ‘연희춤꾼 The 문진수 - 무천舞天’을 선보인다.

▲ `연희 춤꾼 - The 문진수` 공연 포스터

남사당·승무·발탈·영광우도농악까지 4개 무형문화재 이수자인 문진수는 30여년간 전통예술을 연마하면서 한양대에서 무용학 박사까지 마친 문무를 겸비한 무용가이자 안무가다.

▲ 소고춤

흔히 한국 예술을 전공하거나 인간문화재에게 한국 무용을 배웠다고 하면 그대로 전승하므로 창작이 필요없다고 빠르게 판단해 버린다. 물론 한국 전통문화를 그대로 전승하는 것도 중요한 분야지만, 한국 전통문화를 바탕으로 현대 트렌드에 맞게 재창작하는 사람도 필요한 법이다.

▲ 채상설장고

그런 의미에서 문진수는 30여년 동안 국가무형문화재 제3호 박용태, 남기수 선생 등에게 남사당놀이를 배웠으며, 송재섭 선생에게는 무형문화재 제15호 승무를 이수했다. 박정임 선생에게는 국가지정 중요무형문화재 제79호 발탈, 무형문화재 제17호 우도농악을 이수하는 등 오랜 시간 우리 문화의 보존·전승을 위해 노력하며 수많은 후학을 지도했다. 최근에는 그의 큰 스승 고 이동안 선생의 진쇠춤을 시나위 장단에 맞춰 재창작해서 발표하기도 했다. 이 밖에도 한량무, 덧뵈기춤, 버나놀이(춤), 징춤 등 전통을 재창작, 재구성한 작품들만 20여종에 이른다.

‘The 문진수’는 30여년간 인간문화재 스승들에게 정식으로 배운 한국 예술을 기반으로 트렌드에 맞게 현대인이 즐길 수 있도록 창작·제작한 여러 작품들을 통칭하는 브랜드다.

이번 공연도 그의 명성에 못지않게 대한민국 최고의 예술가들이 특별 출연한다.

1부에는 오갑순, 박귀희 명창의 제자이자 현재 국립국악원 민속악단 수석인 위희경 명창이 가야금 병창가와 판소리로 특별 공연을 펼칠 계획이다. 2부에는 동아무용콩쿨 대상 출신으로 국립발레단에 입단한 뒤 영국·러시아에서 활동하다가 현재 성신여대 교수로 재임하고 있는 김순정 교수가 특별 출연한다.




편집자 기자 (icultures@naver.com)

<저작권자 ⓒ 컬처앤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culturennews.com/news/view.php?idx=788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리뷰&칼럼+더보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최신뉴스+더보기
  1. 1 영화 ‘렛미인(2008)’을 OTT 시리즈로 리메이크 하는 공동 제작 계약을 체결
  2. 2 더콘테스트, ‘제6회 모꼬지 전국대학 졸업작품 콘테스트’ 개최
  3. 3 스프링샤인-하나금융그룹, 발달 장애 예술가 위한 미술 공모전 ‘하나 아트버스’ 개최
  4. 4 도쿄관광한국사무소, 한류 열풍에 오픈한 도쿄 한국 포차 거리 소개
  5. 5 고려사이버대 한국어·다문화학부, 한국어교원 및 다문화·국제개발협력 전문가 양성
  6. 6 조훈 작곡발표회 'Finding the Sacred Tree (Hun-Cho Composition Recital)' 神木을 찾아서
  7. 7 창작뮤지컬 '광주'가 오는 4월, 예술의전당 CJ토월극장에서 세 번째 시즌으로 돌아온다
  8. 8 스타메이킹 플랫폼 트윙플, 앱 누적 다운로드 수 10만 돌파
  9. 9 안무가 유장일, 창작산실 올해의 신작 선정작 ‘senseless violence’ 선보여
  10. 10 고려사이버대 경찰학과, 과학기술 접목한 스마트경찰 교육과정 제공 “미래 경찰행정 전문가 양성한다”
  11. 11 박영사, 국제협상 현장의 실체와 디테일을 그려내다 ‘최석영의 국제협상 현장노트’ 출간
  12. 12 바쁜 친구들을 위한 빠른 길이와 시간 계산’ 출시
  13. 13 ‘한림수직: 되살아난 제주의 기억’, 제주 전시 오픈
  14. 14 고려사이버대 법학과, 기본법과 전문법 아우르는 법학 전문가 양성
  15. 15 갤러리 도스 2022년 상반기 공모 _정다원 ‘차가운 두꺼운 이불을 덮었습니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